언론보도

서울소셜벤처허브의 언론보도를 확인하세요

언론보도

서울소셜벤처허브의 언론보도를 확인하세요

입주기업소식[한국농어민신문]잇마플ㅣ환자도 누리는 ‘먹는 즐거움’…국산 식재료로 더 건강하게

미래 먹거리를 위한 혁신, 푸드테크
<3>농가와 상생하는 푸드테크 기업은|미래농업연계형


[한국농어민신문 조영규 기자]

푸드테크 산업의 생태계는 사람과 기술과 자본. 사람은 대학의 푸드테크학과에서 육성했다면, 기술은 스타트업을 포함한 푸드테크 기업의 몫이다. 이들이 있어야, 푸드테크의 첨단기술이 식품산업에서 활용될 수 있다. 좋은 기술은 발전시키고, 그렇지 못한 기술은 개선하고 보완한다. 이게 스타트업의 역할이다. 푸드테크가 우리나라 농식품의 미래에 얼마나 영향력이 있을지도 푸드테크 기업을 통해 짐작할 수 있다. 특히 푸드테크 산업이 지속 가능하려면 농가와의 상생이 필수다. 농가와 함께 살아가기 위해 노력하는 푸드테크 기업을 주목해야 하는 이유다.


# 현장

저염식·저당식·고영양식 등
질환별 영양성분 꼼꼼히 조절
농가와 원료 생산 협력 모색
농산물 소비 확대 발판 기대


‘콩팥병 환자들에게 즐거운 식사를 돌려드리고 싶다.’

환자식은 맛이 없다는 인식이 많다. 그래서 식사를 하는 것이 쉽지 않다. 환자식은 ‘맛이 없다’고 적게 먹거나 안먹는 선에서 끝나는 게 아니다. 이는 생존과 직결된다. 환자들에게 즐거운 식사, 그러면서도 안심되는 식사를 제공하고 싶었다. 김슬기 잇마플 공동대표는 콩팥병이 있었기에 환자의 입장을 누구보다 잘 이해하고 있었다. 2017년 잇마플이 문을 열게 된 계기다.

맞춤형 환자식을 위해선 잇마플 홈페이지에 접속해서 건강정보를 입력해야 한다. 다음, 이 데이터를 분석해서 칼로리와 나트륨, 탄수화물, 지방, 단백질, 인, 칼륨 등 하루 영양 구성을 제안하고, 이에 맞는 식단을 제공한다. 잇마플은 임상영양 전문가들에게 자문을 구하고, 병원의 식사지침을 분석하고, 논문을 살펴본 결과들을 토대로 식단을 데이터베이스(DB)화 했고, 고객의 데이터에 맞춰 건강 상태별로 식단을 서비스하고 있다. 현재 영양 데이터는 약 360만건 확보했고, 식단은 3만여명에서 제공하고 있다.

잇마플이 출시한 맛있저염 제품. 콩팥병 환자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잇마플은 영양성분도 관리한다. 질환별로 제한하거나 강화해야 할 영양성분이 있기 때문이다. 질환별로 콩팥은 저염식을, 당뇨는 저당식을, 암은 고영양식을, 갑상선은 고요오드식을 각각 필요로 한다는 점에서 영양성분의 미세조정이 필요하다. 현재 잇마플은 저염식의 맛있저염, 당을 낮춘 맛있저당, 고영양의 맛있고영 등의 브랜드를 런칭, 제품을 출시 중이다.



출처 : 한국농어민신문(http://www.agrinet.co.kr)



원문 보기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93길 40(역삼동 704-45),
나라키움 역삼A빌딩 3~4층

대표자 : 도현명ㅣ성장지원팀 : 02-6230-0306
경영지원팀 : 02-6230-0303ㅣ FAX : 02-6230-0307
E-mail : svhc@svhc.or.kr 


Copyright 2023 ⓒ 서울소셜벤처허브, ALL Rights reserved 

연관사이트 바로가기
서울특별시
한국자산관리공사
임팩트스퀘어
임팩트얼라이언스
소셜벤쳐스퀘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