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서울소셜벤처허브의 언론보도를 확인하세요

언론보도

서울소셜벤처허브의 언론보도를 확인하세요

입주기업소식[조선일보](피에로컴퍼니)중고 아이패드 ‘구독’ 하루 330원에 서비스

스타트업 ‘피에로컴퍼니’는 중고 전자기기 구독 서비스 ‘폰고’(phoneGO)를 개발했다. 중고 전자기기 중 성능에 이상이 없는 것을 골라 개선한 제품을 다룬다. 맥북, 아이폰, 아이패드 등 젊은 층에 인기가 많은 제품이 대부분이다. 소비자는 원하는 기간만큼 렌털하거나 분할 결제로 구매할 수도 있다. 구독료의 경우 아이패드 기준 하루 330원꼴이다.


전국 500개 이상 수리업체와 제휴해, 중고 가전을 매입한 뒤 수리해 물량을 확보하고 있다. 박민진 피에로컴퍼니 대표는 “중고 기기를 새 상품 수준으로 개선해, 가격은 낮추면서 성능은 확보했다”며 “합리적인 소비를 하려는 젊은 층을 공략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은행권청년창업재단(디캠프) 디데이(창업경진대회) 본선에 진출했고, 디캠프 등에서 투자를 유치해 아이디어를 인정받았다.

박민진 대표는 캐나다 토론토에 있는 온타리오예술디자인대(OCAD)에서 광고디자인을 전공하고, 성균관대 MBA를 나왔다. 높은 휴대폰 수리 비용을 경험한 뒤 가전 수리 플랫폼을 창업해다가, 중고 전자기기 구독 서비스로 전환했다. 그는 “실패로 끝나는 줄 알았던 첫 번째 시도가 큰 도움이 됐다”며 “전자폐기물 처리 등 분야로 사업 확장 계획을 갖고 있다”고 했다.

*사진 설명 : 폰고 서비스를 시연하고 있는 박민진 피에로컴퍼니 대표 /박유연 기자


원문보기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93길 40(역삼동 704-45),
나라키움 역삼A빌딩 3~4층

대표자 : 도현명ㅣ성장지원팀 : 02-6230-0306
경영지원팀 : 02-6230-0303ㅣ FAX : 02-6230-0307
E-mail : svhc@svhc.or.kr 


Copyright 2023 ⓒ 서울소셜벤처허브, ALL Rights reserved 

연관사이트 바로가기
서울특별시
한국자산관리공사
임팩트스퀘어
임팩트얼라이언스
소셜벤쳐스퀘어